* * *

Day 7

9월 24일 수요일

* * *

오늘은 함께 여행 온 친구와 함께 다니지 않고 좀 개별 활동을 하기로 합니다. 주일에 갔던 교회의 목사님이 시간을 내서 우릴 차에 태워주시고 구경시켜주신다고 선뜻 제안을 해주셔서 조금 도움을 받기로 했습니다. 안그래도 샌프란에 온 이상 도심에서 조금 벗어나 아래로 내려가면 있는 실리콘밸리쪽 기업들 본사들이나 등등을 좀 구경하고 싶었는데 대중교통이 만만하지 않아서 어떻게 갈지가 좀 애매했었거든요.

호텔에서 아침식사를 하고, 친구는 따로 일정이 있어서 남고 저는 약속시간인 10시에 맞춰 나와 목사님과 만나 차를 타고 저 아래로 내려갔습니다.

* * *

우선 샌프란에서 약 30분정도 차를 타고 내려가면 있는 도시인 Palo Alto에 도착. 스탠포드 대학을 가기 전에 여기에 한국의 파리바게트 지점이 들어와있는데 목사님이 선물을 사실겸 잠깐 들리기로 했습니다.

미국에 와서 우리나라 흔한 빵집 체인점을 보니 또 뭔가 색다른 느낌이네요. ㅋㅋ 지점 연지는 3년정도 되었다고 합니다.

해피포인트가 있어! 순간 제 폰에 패스북에 저장해두었던 해피포인트를 꺼내려다가 말았습니다. 당연히 우리나라와는 별개로 그냥 로컬 포인트 카드 개념이겠지요 ㅋㅋ;

Apple Store, Palo Alto

딱히 애플 스토어를 들리러고 간건 아닌데, 그냥 바로 옆에 있길래(?) 들어가보았습니다.

1층짜리 건물로 지붕이 유리로 뚫려있어서 자연 조명이 되는데 분위가가 참 괜찮았습니다.

평일 오전 시간인데다가 도심에 위치한 스토어가 아니라 그리 사람이 막 붐비지는 않았어요.

커다란 사과 마크 = 간판.

이제 스탠포드 대학 캠퍼스를 구경하러 이동합니다. 미국은 정말이지 땅이 넓어서 도심에서 조금만 빠져나와도 고층 건물이 다 없어져서 시야가 뻥 뚫리고 도로도 한산한게 참 좋아요.

들어가는 길. 도로변에 세워놓은 야자나무 저거 하나 심는데 몇천달러라나...

Stanford University

도착!

주차 자리가 없을까봐 걱정했는데 다행히 빈 자리가 있어서 주차를 하고 내렸습니다. 아무데서나 세우는건 절대 금지고 주차 자리에 세우는것도 주차비가 비싼 무서운 나라.. ㅠㅠ

캠퍼스가 뭔가 엄청 큰 느낌. 아니 실제로 크지만요. 사실 스탠포드 대학 미국의 유명한 대학이라고 이름은 들어봤지 자세한 사전정보는 별로 아는게 없어서 그냥 아 그렇구나 우와 하고 구경하면서 사진이나 찍었습니다(..)

이런 건물 양식이 나름 트레이드마크인걸까요.

뭔가 영화나 드라마에서 많이 본듯한 아닌듯한 익숙한 통로같기도 하고... 뭐 워낙 유명한 대학이니 미드나 영화에 로케이션으로 출현했어도 전혀 이상할 일은 아니죠.

이게 학교 내 있는 교회라고 합니다.

들어가 보았습니다.

옛날에는 진짜 예배를 드리는 성당이었는데 지금은 큰 홀은 결혼식이라든가 특별한 일이 있을때나 쓰인다고 하네요.

* * *

다시 나와서, 이제 저기 보이는 탑의 위에 있는 전망대에 올라가보기로 합니다. 전망대 올라가는데는 1인당 소액 입장료가 있고, 사람이 어느정도 모이면 직원이 열쇠로 엘리베이터를 작동시켜 같이 올라갔다가, 내려올때도 직원이 반드시 함께 내려와야합니다. 탑 자체는 1층에 작은 기념관/전시관이 있는걸 빼고 대부분이 도서관이라고 합니다. 귀중한 자료들이 있는 만큼 보안도 철저한것같네요.

올라와서 사방으로 뚫린 창을 통해 내다보니 스탠포드 캠퍼스가 다 보입니다.

저 빨간 지붕이 정말 이 캠퍼스의 건물들의 특징이 맞는것 같네요.

태양광 발전...

큰 종도 있었고요.

* * *

시간이 촉박했던 관계로 (목사님 사정상 오후 4시정도까지 아래에서 구경하는 일정을 다 마쳤어야했습니다) 정말 급하게 둘러보고 나와서 우선 점심을 먹기로 합니다. 한국음식을 먹은지가 오래되었다고 하니 근처에 맛있는 순두부찌개를 하는 식당이 있다고 하시길래 전 흔쾌히 OK를 드렸습니다.

음, 간만에 먹으니 맛있었습니다. 근데 역시 미국 아니랄까봐 양이 너무 많아서 다 못 먹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진짜 두부가 얼마나 많이 들어있던지...

하나 신기한건 사람이 바글바글했는데, 저희 앉은데 옆에 책상 여러개 붙여놓고 10명은 넘게 온듯해보이는 단체손님 그룹이 다 학생으로 보이는 청소년들.. 인데 외국인인데 순두부찌개를 맛있게 먹고있는 모습이 좀 신기했습니다 ㅋㅋ 'Korean BBQ'같은 삼겹살같은거면 몰라도 찌개류를 먹으러 한국식당을 오는게.. ㅋㅋ

아무튼 잽싸게 먹고 빠르게 다음 목적지를 향해서! 다음은 구글 캠퍼스입니다.

* * *
2014/10/20 22:34 2014/10/20 22: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