ご注文はうさぎですか? 주문은 토끼입니까? 1~6권 BD 박스셋 구입 및 개봉

2015/12/05 23:28 / Otaku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문은 토끼입니까?(ご注文はうさぎですか?) TV애니메이션 제1기의 Blu-ray 1~6권 박스셋입니다. 이번 일본여행중에 중고샵에서 발견하고 구입했습니다.

일본 TV애니메이션의 블루레이는 보통 초회한정판이 권당 정가 6000엔으로 굉장히 비싼 편입니다. 한권당 2화가 수록되어있고 1쿨 애니메이션의경우 12-13화를 치면 총 6권에 나뉘어 발매가 되기때문에 전부 구입한다고 하면 세금을 제외하고도 6000*6=36000엔이 나가게 되는 무시무시한 가격... 인지라 예전에는 엄두조차 못 내고 있었습니다만 (그와 동시에 이만큼의 돈을 주고도 사고싶을만큼 애정이 가는 작품이 없었다고 할 수도 있겠군요) 중고로 구입한다는 옵션이 있었습니다!

아키바 중고샵 여러군데를 다 돌아다녀봤는데 요즘 고치우사가 하도 인기가 많아서인지 박스세트는커녕 낱개로도 물량이 잘 없더군요. 그나마 발견한곳이 2-3군데 딱 한개씩 있었는데 가장 저렴한곳이 트레이더에서 딱 2만엔에 올라온게 있었습니다. 그 결과...

그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튼 지름에 후회는 없다! 8년 덕질인생중 이렇게까지 한 우물을 열심히 파본 작품이 없었던거같은데 진짜 이쯤되면 인생급 작품인것같습니다 주문토끼. 제 덕질 모토는 '잘 나갈때, 팔 수 있을때 열심히 파자'라는 것인지라 올해 하반기 애니메이션 2기 방영과 더불어 그야말로 최고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주문토끼를 더욱 열정적으로 팔 강한 의지를 다짐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박스 뒷면

고치우사는 원작 일러스트레이터분인 Koi 선생님의 그림이 정말 너무 예뻐서 블루레이 커버 보는것도 참 눈이 즐겁습니다. 박스의 일러스트도 양면 다 예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입한 1~6권까지 전부 초회한정판 스펙으로 특전 등이 동봉되어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 사람들은 중고로 물품을 매입할때 (특히나 이런 컬렉터류의 상품은) 굉장히 꼼꼼하게 구성품이나 상태를 체크하기때문에 A급 중고라고 하면 사실상 거의 그냥 믿고 사도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내용물인 디스크는 당연히 A급은 깔고 들어가야하는 사항이고, 주로 가격에 변동이 생기는 부분은 특전 구성품이 빠진다거나 외장 박스의 기스나 흠집 등에서 가격이 더 깎이거나 합니다. 이번에 구입한 것도 중고지만 타 샵에 비해 저렴했던 이유가 위 사진에 붙은 라벨을 보면 아시겠지만 '1권 뒷 표지에 실 부착' '4권 바깥케이스 작은 흠집' 등등 외관상 이유였습니다. 구입시 점원이 하나하나 다 확인을 해준후 동의를 구하고 결제를 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여간에 매입하는 사람이 되팔때 가장 좋은 가격을 받을 수 있는 조건은 '무조건 모든 것이 배송 받았을때 모양 그대로'인것이기 때문에.. 저렇게 3권 구입시 딸려오는 박스와 빈공간을 채우는 스페이서, 디스크 바깥 하드커버를 감싸는 인쇄지마저도 빠짐 없이 전부 들어있었습니다. 덕분에 사실상 저는 비닐을 뜯으면서 신품을 처음 구입하는것과 별로 차이가 없는 개봉 체험을 할 수 있었습니다 ㅎㅎ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회한정스펙으로 제3권이 전권 수납용 박스와 함께 딸려온것을 제외하고는 다른 권들은 다 같은 디스크 케이스 사이즈인데, 마지막 권인 6권이 또 하나 외부 특전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4년에 있었던 Rabbit House Tea Party 이벤트의 영상 DVD가 딸려오는데, 저런식으로 BD케이스 크기에 맞게 만들어진 종이 스페이서에 쥬얼케이스가 끼워져서 묶인채로 밀봉되어있었습니다.

자 그럼 이제 한권 한권 커버와 내용물을 구경해봅시다.
글이 길어지는 관계로 접어두었습니다.

more..



자 이제 각 권을 나란히 옆에 두고 한꺼번에 한번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드카드 1~6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엔드카드 7~12화

이렇게 놓고보니 이 12개 일러스트카드 어디 두꺼운 하드보드지에 띄엄띄엄 붙여서 벽에 장식해도 되겠다라는 생각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총 6권 12화. 주말이나 평일 퇴근하고 집 와서 시간날때 한편씩 감상을 할 생각입니다. 오디오코멘터리까지 본다고 치면 최소 두번씩은 봐야겠네요. 애초에 일상물인지라 느긋하게 즐길수 있어서 좋은것 같습니다. ㅎㅎ

아직 2기 TV애니메이션이 방영중이고 12월중에 완결이 날텐데요. 12월 25일에 2기 블루레이 1권이 발매를 합니다. 그리고 여기에 작년과 동일하게 내년 5월에 있을 Rabbit House Tea Party 2016의 티켓 우선 구매를 할수 있는 초대권이 동봉되어 나오는데, 이번에는 처음으로 블루레이를 발매에 맞춰 모아보고 이벤트도 한번 노려볼 생각입니다. 작년보다는 시리즈가 인기가 너무 많아져서 과연 경쟁이 어떨런지 모르겠지만... 위에서 앞서 말한 '팔수 있을때 열심히 파자'라는 모토에 맞게 할수 있는데까지 달려볼 생각입니다^^

responses

2 comments

  • SCV 2015/12/10 20:02

    Edit Reply

    물건너 중고품은 구입하고 '속았다' 란 느낌을 받은 적이 한번도 없었던것 같습니다.
    물건 없다고 하신것치곤 잘 구하신듯 해서 다행입니다.

    아무튼 티켓 선행예매도 성공하셨으면 좋겠네요.
    이 과정이 어긋나면 옥션에 간다던가 하는 식으로 골치가 아파지니 말이죠;
    • zvuc 2015/12/12 00:24

      Edit

      생각해보니 아마존에서 중고로 처음 블루레이 구한것도 SCV님 추천과 도움을 받아서 구했었죠! 항상 감사하게 기억하고 있습니다 ㅎㅎ

      처음으로 이벤트 티켓 노려보는건데 정말 잘 되었으면 좋겠네요 ㅠㅠ 옥션 첫경험(?)을 이렇게 해보긴 별로.. ㅎㅎㅎ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