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crosoft’s New *beep* Patent

2008/10/21 11:11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삐~* 특허

Those b#$*@*%s at Microsoft got another patent.

This time it’s a patent for blocking out or bleeping words in an audio stream. In the patent description the company notes that “The censored speech can either be stored or made available to an audience in real-time.”

Originally
filed 4 years ago the company only had the patent approved last week.
It’s expected Microsoft will use the technology in upcoming versions of
Xbox Live where it can filter bad words that people use on its network.

news.com
suggests that the technology could be used for more than just censoring
profanity, suggesting that perhaps China or another government would
want it employed for other phrases, such as Tibet or free speech.

그놈의 마이크로소프트 @#$%@들은 또 특허를 받았다.

이번에는 오디오 스트림에서 일정 단어들을 *삐~* 소리로 차단해내는 기술이다. 특허에 대한 문서에서 MS는 “검열된 말들은 실시간으로 저장되거나 이용자들에게 공개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원래 4년전에 제출되었던 것이 지난주에야 겨우 통과되었다. MS는 이 기술을 추후 버전의 Xbox Live에서 이용자들에 의해 사용되는 저속한 언어를 필터링하는데 쓸 것으로 보인다.

news.com에서는 이 기술이 저속한 언어를 차단하는것 뿐만 아니라, 중국등 다른 정부에서 Tibet이나 언론의 자유를 저지하는데도 쓰일 수 있을 것이라고 제안하고 있다.

출처: Neowin
기사 번역: Kimat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