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02.14

2009/02/14 14:11
오늘은 2월 14일. 다름아닌 즐거운 토요일이죠. 신나게 쉬어봅시다.
불붙었나봐요. 3번 연속 포스팅입니다. 헣허허

1. 2009년 2월 10일은

제 18번째 생일이었답니다. 한쿡나이로는 19세인가요? ‘ㅅ’
암튼 뭐 그렇다고요. 이제 pixiv에서도 더 많은 그림들이 보이.. (…)

2. 마우스

로지텍 G7 무선 레이저 마우스. 2006년 5월에 컴터 조립할때 같이 사서 잘 쓰다가 그 유명한 “더블클릭 현상” 발생. 간단히 말해 한번 클릭했는데 더블클릭으로 인식되는 상당히 짜증나는 현상이죠. 찾아보니 G7의 기기적 결함인 듯 하더군요. 방법은 A/S밖에 없어서 직접 용산에 로지텍 수리 센터를 방문해서 교환받았습니다. 처음살땐 은색 바디였는데, 언제부터 색상이 블루+체크(?)무늬로 바뀌어서, 새로운 G7으로 교환받았습니다. 그리고 또 잘 쓰다가 또 같은 문제 발생, 또 용산 가서 바꿨습니다. 그리고 이제 거의 3년이 다 되어가는 시점에서 또… orz

보증 기간이 3년이라고 알고 있는데, 맞다면 올해 5월까지. 전화해서 기간 남은지 확인해보고, 가서 교환 받고 멀쩡할때 팔아버릴 생각입니다. (이거 좀 얌체짓인가?) 이건 뭐 단순히 운이 안 좋아서 이런것도 아니고 대부분 다른 사람들도 몇년 쓰다보면 똑같은 문제로 고생하시는것 같더군요.

다행히 그간 요놈은 신기하게도 가격이 안 떨어져서, 중고로 한 55000정도에는 팔 수 있을것 같네요. (원하시는 분은 연락 주세요 ㅋㅋㅋ)

3. 마루쨩

MyAnimeList(이하 MAL)의 MALU(MAL Updater)이라고 자신이 컴터에서 보는 애니를 자동으로 감지하여 리스트를 업데이트해주는 편리한 프로그램이 있는데, 그 프로그램의 마스코트 캐릭터를 만들어보자는 아이디어를 내서, 그려보고 있습니다. 이름은 MALU를 따서 마루쨩(まるちゃん).

머리는 일단 결정이 됬는데, 옷을 정하는게 이거 쉬운 일이 아니더군요. 처음엔 약간 판타지삘로 하려고 했는데, 그냥 세일러복 스타일로 가기로 했습니다. 뭐 굳이 말하자면 “의상 디자인”인데,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 밖에서 다닐때 눈을 크게 뜨고 열심히 사람들 옷을 관찰하며 다니고 있습니다. 관심이 없을 땐 몰랐는데, 정말 다양하더군요. 아 물론 대놓고 쳐다보진 않죠. 무슨 변태 취급 받을까봐… ㅋㅋㅋ

포럼 스레드에 이미 몇 초기 스케치들을 올려놨습니다만, 나중에 좀 제대로 된 스케치 나오면 블로그에도 올려보죠. ㅎ

4. 검정고시

4월 12일로 날짜가 정해졌습니다. 원래 작년 8월에 봤어야되는걸, 이제야 보게 되네요. 덕분에 작년에 완벽하게 알고 있었던 것도 다 까먹어서 다시 다 복습하게 되어서, 이렇게 감사할 수가. (…)

지지난주부터 학원에 다시 등록했습니다. 뭐 검정고시다보니 시험이 그리 어렵진 않지만, 올해 대학에 지원하려면 단번에 붙어야하기
때문에 약간 부담이 되네요. 이번 수욜에 본 모의고사 결과로는… 예상했던 대로 사회, 국사가 가장 취약하네요.

암튼 고로 이제 좀 (더) 노력해야겠습니다. 시험을 앞두고 그림이나 그리고 있으니… -_-;;

Today is February 14. It’s a fun Saturday. Nothing else special, let’s rest. 🙂

1. February 10th

was my 18th B-day. So… does that makes me “adult” now?
lol so now I can see more pics in Pixiv.. (…)

2. Mouse

Logitech G7 Wireless Laser Mouse. I bought it along with all other hardware when I built my PC on May 2006, and loved it till I came across the infamous “Double-Click Issue”. Simply said, it’s a problem where you click once and it registers it as double-click randomly. It’s REALLY annoying, and by googling it I learned it’s just a hardware-issue/fault with the G7 (much like the artifact issue my GF7900GTs have..orz), and there’s no way of fixing except getting it replaced with a new one. So I did get it replaced for free by going to the Logitech service center in Seoul… until it happened AGAIN, and I got it replaced again. And now, the same problem happens again for the third time. 🙁

I think the warranty for the mouse was 3 years, and if I’m right, it’s till this year May. I’m thinking of calling the service center to check my warranty, get it replaced, and sell it. Seems like the issue is no coincidence, it’s really a design fault that will happen after few years of usage. And wouldn’t bother going everytime (and paying) to repair the same problem that will happen every year. No.

Fortunately, this dude’s price hasn’t fallen so much since launch, so I’m expecting I can get about 55000 Wons (~$50). 😛

3. Maru-chan

For those who don’t know yet, there is a very convenient program named MALU(MAL Updater), that can automatically update your MAL Anime List by detecting what episode of which anime you’re watching. And I came up with an idea of creating a mascot character for the program, and have been trying to draw sketches of her. Her name is Maru-chan(まるちゃん), based on MALU. Pretty obvious, huh? 🙂

Her hair/face is pretty much decided, but I’m kinda stuck on designing her clothes. At first I thought it would be somewhat fantasy-like, but I just decided to go with seifuku. Well practically you could say what I’m doing now is “Fashion Design”, and so to gain ideas, I’m ‘observing’ other ppl’s clothes when I’m going about the streets. I didn’t really notice before (cause I didn’t really have interest in clothes), but wow how diverse it is it seems. Of course, though, I observe unnoticingly, cause I don’t wanna get treated like some perv… lolz

I already uploaded some early draft sketches in the forum thread, but I’ll upload some here in my blog as well when I get some more decent sketches. 😛

4. The Test

검정고시. (Geomjeonggosi, US GED-equivalent, Highschool Graduating test) The date has been set to April 12, Sunday. I really should have taken this one last year August, but oh well. Thanks to it I have to re-learn everything I had perfectly known last year spring… orz

So yea, I’m going to a cram school every morning once again. The test’s not so hard, but since I have to pass it at once this time to apply to the university I’m aiming for… there is some pressure, I guess. According to the fake test I took this Wednesday, Korean History and Society is my weakest subjects.

And so, gotta study (more) harder now. -_-;;